해외시장 뉴스

일본
일본은행, 10월 기업물가지수(속보치)
  • 대륙아시아
  • 국가일본
  • 업종전체
  • 품목전체
  • 작성자고현석
  • 자료제공실 도쿄지부

2019-11-13 167

주요내용

 

기업물가지수(10 속보치)

 

 


 

○ 국내기업물가지수는 전월 대비 +1.1%(전년 대비 -0.4%). 여름 전기요금 조정 전월 대비+1.4%.

 

○ 수출물가지수는 계약 통화 기준 전월 대비 0.0%, 엔화 기준으로 전월 대비 +0.3%

   (전년 대비 -6.3%).

 

○ 수입물가지수는 계약 통화 기준으로 전월 대비+0.1%, 엔화 기준으로 전월 대비 +0.7%

   (전년 대비 -10.5%).

 

 

 

 일본은행이 13 발표한 10 기업물가지수(2015 평균=100) 102.0 전년동월 대비 0.4% 하락했다. 5개월 연속 마이너스. 전월 대비로 보면 1.1% 상승. 전기요금과 약값 개정 제도적인 가격인하가 전체를 떨어뜨렸다.

 

 

 

 엔화 기준으로 수출물가는 전년 대비 6.3% 하락하고 6개월 연속 마이너스를 나타냈다. 전월 대비로는 0.3% 상승했다. 수입 물가는 전년 대비 10.5% 하락하고 6개월 연속 마이너스를 나타냈다. 전월 대비로는 0.7% 상승했다.

 

 

 

 기업물가지수는 기업끼리 사고파는 물건의 물가동향을 나타낸다. 공표한 744 품목 , 소비세를 포함한 기준으로 전년부터 상승한 것은 520, 하락한 것은 213개였다. 상승, 하락의 품목 차이는 307 9월의 확보치(74)에서 233 늘었다.

 

 

 

 기업물가지수는 소비세를 포함한 기준으로 산출하고 있다. 10월의 소비세증세 영향을 제외한 기준의 기업 물가 지수는 전년 동월 대비 1.9%하락했다. 5개월 연속으로 전년을 밑돌았다. 전월 대비에서도 0.4% 하락했다. 만에 하락세로 돌아섰다.

 

 

 

 소비세를 제외하면 상승이 328, 하락이 340 품목으로, 품목의 개수 차이는 -12개였다. 하락 품목 수가 상승 품목 수를 웃도는 것은 2017 3 이후 2 7개월 만이다.

 

 

 

10월은 여름 전기요금의 기간이 종료하고 약값 개정으로 의약품의 가격을 내리는 영향이 있었다. 일본은행조사통계국은 10 기업물가의 기조를 "제도적 요인이 중심으로 작용했으며, 소비증세의 영향은 보이지 않는다" .

 

 

 

 

 

원문 출처 https://www.boj.or.jp/statistics/pi/cgpi_release/cgpi1910.pdf 

            https://www.nikkei.com/article/DGXLASFL13HGR_T11C19A100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