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해외

닫기

해외시장뉴스

일본
일본은행, "엔저, 전체적으로 플러스라는 생각에 변함없어”
  • 대륙전체
  • 국가일본
  • 업종전체
  • 품목전체
  • 작성자방혜경
  • 자료제공실 도쿄지부

2022-05-02 1,145

주요내용

일본 은행, 금융정책 대규모 완화 유지 결정

 

일본 은행은 28금융정책 결정 회의에서 대규모 완화 유지를 결정했

 

- 일본 은행은 2022년도 물가상승률 전망을 종래의 1.1%에서 1.9%로 인상했지만,

  물가 상승은 일시적인 것이며, 현행의 금융정책을 유지할 방침임을 밝힘

 

- 구로다 하루히코 총재는 같은 날 기자 회견에서, 장기 금리 상한을 확실히 한다,

  금리 상승을 억제하는 자세를 재차 강하게 밝혔음. 10년짜리 국채의 0.25% 이율도 결정함.

 

·  일본 경제는 코로나19로부터 회복 중이라면서 융완화로 경제 회복을 지원하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함

 

ㅇ 완화 유지에 따라, 28일 도쿄 외환 시장에서는 엔 시세가 하락하였음 (한때 1달러=130엔대를 보임)

 

- 인플레이션 속에서 금리 인상을 추진하는 미국과 대규모 완화를 이어가는 일본의 정책이 한층 뚜렷해지면서

   금리 차가 커졌고, 금리가 높은 달러에 국제자금이 흘러가고 있기 때문임 
 

ㅇ 구로다 총재는 전체적으로 엔저가 플러스라는 생각이 바뀐 것은 아니다. 하지만 과도한 변동은 마이너스로 작용한다

    라고 지적함. 급격한 변동에 경계심을 드러내며 신중히 주시해 가겠다라고 말했음 

 

ㅇ 일본 은행은 현재의 물가상승이 일시적인 것으로 지속되지 않는다라고 보고 있음.

    지속적인 물가 상승에 필요한 임금 인상이 여전히 확대되지 않고 있기 때문임.

    구로다 총재는 경제의 선순환 안에서의 2%의 물가상승률 달성에는 시간이 더 필요하다고 하였음 

 

 * 상세내용은 붙임의 첨부파일 참고바랍니다.

 


 


빅데이터가 추천하는 다른 컨텐츠도 확인해보세요!

다른 사용자들은 이런 컨텐츠도 같이 봤어요!




한눈에 보는 무역협회 서비스

수출입 단계별로 골라 쓰기

한국무역협회 회원사로 가입하면 회원사 전용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비용지원부터 정보제공까지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니, 많은 이용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