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해외

닫기

통상뉴스

공급망
산업장관 "전기차로 한미관계 어려워지면 美 소탐대실할 수도"

2022-09-22 319

성별

말하기 속도

※ 이동 통신망을 이용하여 음성을 재생하면 별도의 데이터 통화료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산업장관 "전기차로 한미관계 어려워지면 美 소탐대실할 수도"
"여론 나빠지면 정책모멘텀 떨어져…美상무와 큰그림서 얘기할 것" 
"반도체법, 美이익 위해 글로벌 시장 불안 초래 바람직하지 않아"

이창양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20일(현지시간) 한국산 전기차 불이익 논란을 야기한 미국 인플레이션 감축법(IRA)으로 인해 한미관계가 어려워지면 미국이 '소탐대실'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미국 워싱턴DC를 방문한 이 장관은 이날 특파원 간담회에서 오는 21일 지나 러몬도 미 상무장관을 만난다면서 "IRA 이슈로 관계가 어려워지거나 국내 여론이 안 좋아지면 큰 틀에서의 접근에서 정책 모멘텀이 낮아질 수 있고, 소탐대실할 수 있다는 의견을 얘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장관은 "IRA 조항이 WTO(세계무역기구) 조항 위배라든지 차별적 요소가 있다든지 그 사안 자체로만 접근하면 미국 정부도 설득될 가능성이 크지 않다"고 했다.

앞서 이 장관은 이날 미국에 입국하면서 IRA 문제는 경제 논리로 해결하기가 쉽지 않다면서 정무적인 접근을 통해 미국을 압박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 장관은 러몬도 장관에게 "규범에 얽매이지 않고 정치적·정무적으로 한미가 가야 할 큰 그림을 얘기하면서 이 문제에서 제약적인 요소가 나오지 않게 잘 관리해야 되는 것 아니냐는 주문을 하면서 IRA 문제도 그런 면에서 빨리 풀어야 한다고 촉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이 장관은 IRA 규정의 WTO 및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규범 위배 가능성을 지적하며 유럽연합(EU) 및 일본 등 피해 예상국들과의 공조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또 "IRA 문제는 산업 전반에 영향을 주는 게 아니라 특정 기업에 대한 영향이 포커스라 그 기업 전략과 정부 정책이 잘 조율돼야 큰 효과가 나타난다"며 이러한 접근법을 동시 또는 순차적으로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이 장관은 이날 공화당 소속 배리 무어(앨라배마주) 연방하원의원을 만나 윤석열 정부 출범 후 인도·태평양 경제 프레임워크(IPEF), '칩4'(미국명 Fab4) 등 한미간 여러 경제통상 협력이 진행 중이라는 사실을 거론하며 "이 좋은 분위기에서 잘못된 시그널을 주는 결과가 있을 수 있다는 우려를 전했다"고 소개했다.

또 "미국의 공급망 강화 움직임이 포용적인 공급망이 되어야지, 그 속의 멤버들에 대한 역차별 요소가 되거나 자국을 우선하는 모습으로 진행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피력했다"고도 소개했다.

이에 무어 의원은 보조금 지원 정책을 통해 자국 산업을 육성하는 데 대해 상당히 부정적인 시각을 드러냈다고 이 장관은 전했다. 앨라배마엔 현대차 공장이 있다.

이 장관은 반도체법과 관련, 미국 정부의 지원금을 받은 기업이 중국에 투자할 경우 보조금을 회수하도록 한 가드레일 조항과 관련해서도 "미국이 자국의 이익을 위해 전체 반도체 시장의 불안을 초래하거나 반도체 수급에 문제가 생길 수 있다. 이는 미국에도 바람직하지 않다"고 지적했다.

워싱턴=연합뉴스

빅데이터가 추천하는 다른 컨텐츠도 확인해보세요!

다른 사용자들은 이런 컨텐츠도 같이 봤어요!

전체댓글
2000byte (한글 1000자, 영문2000자)
댓글작성
AI 본문요약

하기 내용은 실시간 자연어 처리 기술을 통해 자동 요약 된 내용입니다. 자동 요약 기술의 특성상 본문의 주요 내용이 생략 될 수 있으므로 전체 내용을 이해 하시려면 본문 전체보기를 권장합니다.

대러 수출규제 장기화시 한국성장률 최대 0.06% p↓

제14호 태풍 '난마돌'이 접근하기 시작한 19일 오전 울산에는 초속 27m가 넘는 강풍이 불고 비가 내리면서 가로수가 넘어지고 아파트 창문이 심하게 흔들리는 등 피해신고가 이어졌다.

울산 태화강에서 포항~동대구로 오가는 광역철도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오후 2시까지 운행을 멈췄다.

또 이날 오전 6시50분부터 울산대교 남구에서 동구 방향의 차량운행을 통제했다.











한눈에 보는 무역협회 서비스

수출입 단계별로 골라 쓰기

한국무역협회 회원사로 가입하면 회원사 전용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비용지원부터 정보제공까지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니, 많은 이용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