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시장 뉴스

EU
이탈리아, '식품배달업무 종사자(라이더)는 플랫폼에 직접·계속 고용 근로자'
  • 대륙유럽
  • 국가전체
  • 업종전체
  • 품목전체
  • 작성자브뤼셀지부

2021-02-27 605

주요내용
이탈리아 노동부와 밀라노 검찰은 4개 식품배달 플랫폼(우버이츠, 글로보, 저스트잇, 딜리버루)의 노동 계약 관행에 제동

이탈리아, '식품배달업무 종사자(라이더)는 플랫폼에 직접·계속 고용 근로자'



- 한국무역협회 브뤼셀지부 / KBA Europe 제공



이탈리아 노동부와 밀라노 검찰은 4개 식품배달 플랫폼(우버이츠, 글로보, 저스트잇, 딜리버루)의 노동 계약 관행에 제동

검찰 등은 4개 식품배달 플랫폼에서 2017~2020년까지 근무한 배달업무 종사자(이하 '라이더')는 플랫폼에 직접 고용된 '계속 근무' 노동자로 간주해야 한다고 판단

이에 해당 기간 근무자 약 6만 명을 직접고용으로 취급할 것과 7억3,300만유로 과징금을 부과하고, 90일 이내 과징금 미납시 형사처벌로 이어질 것임을 경고

배달 플랫폼사업자협회(Assodelivery group)은 노동자분류와 노동안전규정을 포함, 현행 노동법 규정에 부합하게 운영해왔다며 검찰 등의 결정에 유감을 표명

노동법 전문가는 급여의 33%에 달하는 사회보장세를 플랫폼이 납부해야 함에 따라, 총 6만 명의 라이더에 대한 (소급) 직접고용에 막대한 비용이 소요될 것으로 전망

이에 플랫폼은 사실상 영업중단으로 이어질 수 있는 직접고용 및 과징금 납부와 형사처벌의 우려가 있는 법적 다툼 가운데서 선택의 기로에 있다는 지적

따라서, 향후 플랫폼 사업자와 노동부, 검찰 및 노동조합 등이 협상을 통해 형사처벌을 배제하고 과징금을 인하하는 선에서 합의할 가능성이 높다고 전망

한편, 배달업무 종사자를 개인사업자 또는 고용노동자로 취급할지 등 라이더의 법적 지위에 대한 논란이 확산중

플랫폼은 라이더를 개인사업자로 취급, 직접고용시 발생하는 사회보장세 등의 의무를 회피한다는 비판을 받고 있으며, 이번 검찰 등의 결정도 같은 논리에 근거

최근 영국 대법원이 우버이츠 라이더를 개인사업자가 아닌 고용노동자로 인정하고, 네덜란드 항소법원도 딜리버루 라이더를 고용노동자로 판단하는 등 직접 고용을 통한 라이더의 노동권 강화 요구가 확산 추세

빅데이터가 추천하는 다른 컨텐츠도 확인해보세요!

다른 사용자들은 이런 컨텐츠도 같이 봤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