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해외

닫기

FTA뉴스

기타 한·아세안 FTA 이행위원회 개최…디지털 협정 추가 제안
  • 협정명기타
  • 국내/외 구분 

2022.07.28 351

성별

말하기 속도

※ 이동 통신망을 이용하여 음성을 재생하면 별도의 데이터 통화료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아세안 FTA 이행위원회 개최디지털 협정 추가 제안

 

 

[연합뉴스]

 

산업통상자원부는 27일 화상으로 제19차 한·아세안 자유무역협정(FTA) 이행위원회를 열고 추가 자유화와 신() 통상이슈 협력방안 등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우리 측에서는 산업부와 기획재정부, 외교부, 관세청 등 관계 부처 및 소속기관 대표단 12명이 참석하고 아세안 측에서는 10개 회원국 대표단과 아세안 사무국 직원들이 참석했다.

 

양측은 올해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CEP) 발효를 맞아 2006년 체결된 한·아세안 FTA의 개선을 위해 공동연구를 진행 중이다. RCEP은 아세안 10개국과 한국, 중국, 일본, 호주, 뉴질랜드 등 15개국이 참여한 세계 최대 규모의 FTA.

 

한국은 회의에서 원산지 규정 개정 등 상품 및 서비스·투자 분야의 규범 개선과 디지털 통상, 공급망 안정, 식량안보 등과 같은 신통상 이슈에 대한 협력 방안을 제안했다.

 

특히 국내 기업의 아세안 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한·아세안 FTA 틀 안에 디지털 분야를 추가하는 디지털 협정 추진 필요성 등을 제시했다.

 

산업부는 "·아세안 FTA는 한국의 네 번째 FTA로 체결 후 16년이 지난 만큼 여전히 기업에 유용한 FTA가 되도록 그동안의 통상환경 변화를 반영하기 위한 논의를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 박상돈 기자 kaka@yna.co.kr

빅데이터가 추천하는 다른 컨텐츠도 확인해보세요!

다른 사용자들은 이런 컨텐츠도 같이 봤어요!

AI 본문요약

하기 내용은 실시간 자연어 처리 기술을 통해 자동 요약 된 내용입니다. 자동 요약 기술의 특성상 본문의 주요 내용이 생략 될 수 있으므로 전체 내용을 이해 하시려면 본문 전체보기를 권장합니다.

대러 수출규제 장기화시 한국성장률 최대 0.06% p↓

제14호 태풍 '난마돌'이 접근하기 시작한 19일 오전 울산에는 초속 27m가 넘는 강풍이 불고 비가 내리면서 가로수가 넘어지고 아파트 창문이 심하게 흔들리는 등 피해신고가 이어졌다.

울산 태화강에서 포항~동대구로 오가는 광역철도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오후 2시까지 운행을 멈췄다.

또 이날 오전 6시50분부터 울산대교 남구에서 동구 방향의 차량운행을 통제했다.

한눈에 보는 무역협회 서비스

수출입 단계별로 골라 쓰기

한국무역협회 회원사로 가입하면 회원사 전용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비용지원부터 정보제공까지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니, 많은 이용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