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해외

닫기

종합무역뉴스

해외뉴스
엔화가치 10% 이상 회복…"美금리인상 속도조절론·中시위 영향"
  • 대륙아시아
  • 국가일본
  • 업종전체
  • 품목전체
  • 출처
#엔화,# 금리인상,#

2022-11-29 853

성별

말하기 속도

※ 이동 통신망을 이용하여 음성을 재생하면 별도의 데이터 통화료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엔화가치 10% 이상 회복…"美금리인상 속도조절론·中시위 영향"

올해 들어 급락했던 일본 엔화 가치가 지난 10월 바닥을 찍은 뒤 10% 넘게 오르는 등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29일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전날 137.5엔까지 떨어진 엔/달러 환율은 한국시간 이날 오전 9시 41분 기준 138.7엔대에서 움직이고 있다.

올해 초 달러당 115엔 안팎이던 엔/달러 환율은 지난 10월 21일 '거품(버블) 경제' 당시인 1990년 이후 32년 만에 처음으로 151엔대 후반까지 치솟았다가 이후 하락 전환했다. 달러 대비 엔화 가치는 저점 대비 10% 넘게 올랐을 뿐만 아니라, 이번 달에만 7% 넘게 올라 주요 10개국(G10) 가운데 통화가치 상승률이 가장 높았다고 블룸버그는 전했다.

일본 당국이 초저금리 기조를 유지하면서도 엔화 가치 방어를 위해 미국 국채를 매각하는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미국의 인플레이션(물가 상승) 우려 완화와 기준금리 인상 속도 조절 전망 등이 엔화 강세에 영향을 끼쳤을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게다가 중국의 코로나19 확산과 봉쇄 반대 시위 우려로 안전자산 선호 심리가 강해진 것도 일정 부분 엔화 수요를 늘린 요인으로 꼽힌다. 엔화는 중국의 '제로 코로나' 반대 시위가 부각된 전날에는 주요 10개국 통화 중 유일하게 달러 대비 가치가 상승했다.

[연합뉴스 제공]

빅데이터가 추천하는 다른 컨텐츠도 확인해보세요!

다른 사용자들은 이런 컨텐츠도 같이 봤어요!

AI 본문요약

하기 내용은 실시간 자연어 처리 기술을 통해 자동 요약 된 내용입니다. 자동 요약 기술의 특성상 본문의 주요 내용이 생략 될 수 있으므로 전체 내용을 이해 하시려면 본문 전체보기를 권장합니다.

대러 수출규제 장기화시 한국성장률 최대 0.06% p↓

제14호 태풍 '난마돌'이 접근하기 시작한 19일 오전 울산에는 초속 27m가 넘는 강풍이 불고 비가 내리면서 가로수가 넘어지고 아파트 창문이 심하게 흔들리는 등 피해신고가 이어졌다.

울산 태화강에서 포항~동대구로 오가는 광역철도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오후 2시까지 운행을 멈췄다.

또 이날 오전 6시50분부터 울산대교 남구에서 동구 방향의 차량운행을 통제했다.






















한눈에 보는 무역협회 서비스

수출입 단계별로 골라 쓰기

한국무역협회 회원사로 가입하면 회원사 전용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비용지원부터 정보제공까지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니, 많은 이용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