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해외

닫기

종합무역뉴스

국내뉴스
말레이서 세계 최대 할랄 박람회 개막…한국 업체 13곳 참가
  • 대륙아시아
  • 국가말레이지아
  • 업종전체
  • 품목전체
  • 출처
#할랄박람회

2022-09-07 366

성별

말하기 속도

※ 이동 통신망을 이용하여 음성을 재생하면 별도의 데이터 통화료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말레이서 세계 최대 할랄 박람회 개막…한국 업체 13곳 참가


말레이시아 수도 쿠알라룸푸르에서 세계 최대 규모 할랄 무역박람회가 7일 개막했다. 말레이시아 대외무역개발공사(MATRADE)는 제18회 말레이시아 국제 할랄 쇼케이스(MIHAS 2022)를 쿠알라룸푸르 말레이시아국제무역전시센터(MITEC)에서 7~10일 나흘간 개최한다고 이날 밝혔다.

국제통상산업부(MITI)가 후원하는 이 행사는 세계 최대 할랄 인증제품 행사로 꼽힌다. 할랄이란 이슬람교도가 먹거나 사용할 수 있도록 이슬람 율법에 따라 처리·가공된 제품을 뜻한다. 대면과 비대면으로 동시에 진행되는 글로벌 소싱 프로그램은 중동, 유럽, 아시아, 아프리카 등지의 세계 50개국 400여 바이어와 600여 말레이시아 수출업체의 만남을 지원한다.

개막 전날인 6일 진행된 글로벌 소싱 프로그램에는 200곳 이상의 해외 바이어와 300여 말레이시아 업체가 참여했다. 온라인을 통해서도 약 200개 해외 바이어와 200여 말레이시아 수출업체들이 연결돼 960만 달러(약 133억원) 규모의 계약이 성사됐다.

올해 글로벌 소싱 프로그램에는 한국 업체 13곳도 참여했다. 대외무역개발공사 측은 비대면 온라인 소싱 프로그램은 11월 15일까지 계속된다며 한국 업체들의 온라인 참여를 환영한다고 전했다.

[연합뉴스 제공]

빅데이터가 추천하는 다른 컨텐츠도 확인해보세요!

다른 사용자들은 이런 컨텐츠도 같이 봤어요!

AI 본문요약

하기 내용은 실시간 자연어 처리 기술을 통해 자동 요약 된 내용입니다. 자동 요약 기술의 특성상 본문의 주요 내용이 생략 될 수 있으므로 전체 내용을 이해 하시려면 본문 전체보기를 권장합니다.

대러 수출규제 장기화시 한국성장률 최대 0.06% p↓

제14호 태풍 '난마돌'이 접근하기 시작한 19일 오전 울산에는 초속 27m가 넘는 강풍이 불고 비가 내리면서 가로수가 넘어지고 아파트 창문이 심하게 흔들리는 등 피해신고가 이어졌다.

울산 태화강에서 포항~동대구로 오가는 광역철도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오후 2시까지 운행을 멈췄다.

또 이날 오전 6시50분부터 울산대교 남구에서 동구 방향의 차량운행을 통제했다.




한눈에 보는 무역협회 서비스

수출입 단계별로 골라 쓰기

한국무역협회 회원사로 가입하면 회원사 전용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비용지원부터 정보제공까지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니, 많은 이용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