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역뉴스

국내뉴스
미국·일본·호주, 해저케이블 협력 강화…중국 견제
  • 대륙전체
  • 국가전체
  • 업종전체
  • 품목전체
  • 출처
#해저케이블,#

2021-04-19 702

미국·일본·호주, 해저케이블 협력 강화…중국 견제
정보 탈취·차단에 악용 가능…안보에 중요한 인프라

미국·일본·호주가 데이터통신에 사용되는 해저케이블 분야에서 중국의 영향력 확대에 맞서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고 요미우리(讀賣)신문이 19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들 3국 정부·기업·연구기관 등 관계자가 지난달 비공식 회의를 열어 해저 케이블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회의에서는 해저 케이블 분야에서 중국의 동향에 관한 정보 공유를 확대하고 전략적으로 중요한 지역의 해저케이블 사업에 자금 협력을 하는 방안이 제시됐다고 요미우리는 전했다. 해저 케이블은 정보 탈취 혹은 정보 차단에 악용될 우려가 있어 안보 측면에서 중요한 기반시설로 여겨진다.

미국·일본·호주가 해저 케이블 협력을 강화하려는 것은 중국을 견제하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 현재 해저 케이블은 미국·유럽·일본이 전체 시장의 약 90%를 차지하고 있으나 중국 화웨이(華爲)기술의 산하 기업이던 화웨이통신기술이 이 분야에서 세계 4위로 올라서는 등 중국계가 영향력을 키우고 있다.

중국은 일대일로(一帶一路:중국-중앙아시아-유럽을 연결하는 육상·해상 실크로드) 구상을 토대로 각국의 해저 케이블 사업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특히 낮은 가격을 앞세워 해저케이블 수주에 힘을 쓰고 있으며 중국 정부가 배후에서 자금 지원을 하고 있다는 분석도 나온다.

이에 대항하기 위해서 미국·일본·호주는 공적 금융 기관 등의 지원을 활용해 신뢰 가능한 통신망을 확산하겠다는 구상이다. 올해 1월 일본 기업 NEC는 태평양 섬나라 팔라우와 미국을 잇는 해저 케이블 설치 사업을 수주했는데 일본 국제협력은행(JBIC)은 물론 미국·호주의 정부 계열 기관도 이 사업에 돈을 대기로 했다.

[연합뉴스 제공]

빅데이터가 추천하는 다른 컨텐츠도 확인해보세요!

다른 사용자들은 이런 컨텐츠도 같이 봤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