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역뉴스

국내뉴스
"올해 세계 경제 성장 기관차는 중국 아닌 미국"
  • 대륙북미
  • 국가미국
  • 업종전체
  • 품목전체
  • 출처
#경제회복

2021-03-08 486

"올해 세계 경제 성장 기관차는 중국 아닌 미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충격에서 미국 경제가 올해 회복되는 과정에서 세계 경제 성장에 대한 기여도가 16년 만에 처음으로 중국을 제칠 것으로 분석됐다고 미 월스트리트저널(WSJ)이 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영국의 경제 연구소인 옥스퍼드 이코노믹스는 최근 세계 경제 성장률을 약 6%로 전망하면서 이처럼 분석했다.

이 연구소에 따르면 세계 경제가 4.1%가량 성장한 2005년 미국은 전체 성장률 중 기여분이 1.0%포인트로 중국의 0.9%포인트를 앞선 뒤 이후에는 15년간 중국보다 낮은 기여도를 보여왔다. 그러나 올해는 6%의 성장에서 미국이 1.7%포인트를 차지해 중국의 1.6%포인트를 다시 제칠 것으로 이 연구소는 예상했다.

이는 투자은행들의 최근 성장률 전망치에서도 엿볼 수 있는 흐름이다. 골드만삭스는 지난해 -3.5%의 역성장을 기록한 미국 경제가 올해 7%가량 성장하면서 중국의 약 8%와 엇비슷해질 것으로 내다봤다.

저널은 미국 경제 규모가 중국보다 약 3분의 1 큰 만큼 올해 미국과 중국의 성장률이 비슷한 상황에서는 미국의 세계 경제 성장기여도가 더 클 수밖에 없다고 설명했다. 씨티뱅크의 수석 이코노미스트인 캐서린 만은 "미국은 올해 글로벌 (경제성장의) 기관차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제공]

빅데이터가 추천하는 다른 컨텐츠도 확인해보세요!

다른 사용자들은 이런 컨텐츠도 같이 봤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