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해외

닫기

종합무역뉴스

국내뉴스
글로벌 경기 둔화 우려에 기업 체감경기, 한달 만에 악화
  • 대륙전체
  • 국가전체
  • 업종전체
  • 품목전체
  • 출처
#체감경기,# BSI,# 경기둔화

2022-09-29 311

성별

말하기 속도

※ 이동 통신망을 이용하여 음성을 재생하면 별도의 데이터 통화료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글로벌 경기 둔화 우려에 기업 체감경기, 한달 만에 악화
제조업 BSI 6p↓…10월 전망지수도 같은 폭 하락

최근 주요국 중앙은행의 긴축 기조로 경기 둔화 우려가 커지면서 기업들의 체감 경기가 다시 나빠졌다. 한국은행이 29일 발표한 9월 기업경기실사지수(BSI) 조사 결과에 따르면 이달 모든 산업의 업황 BSI(실적)는 78로, 8월(81)보다 3포인트(p) 내렸다. 지난 5월 86에서 6월(82)과 7월(80)을 거치며 하락했다가 8월 들어 상승세로 전환했지만, 한 달 만에 다시 내린 것이다.

BSI는 현재 경영상황에 대한 기업가의 판단과 전망을 바탕으로 산출된 통계로, 부정적 응답이 긍정적 응답보다 많으면 지수가 100을 밑돈다. 이달 조사는 지난 14∼21일 3천255개 법인기업을 대상으로 진행됐고, 2천817개 기업(제조업 1천676개·비제조업 1천141개)이 설문에 답했다. 업종별로 보면 제조업의 업황 BSI는 74로, 전월(80)보다 6포인트나 하락했다. 세부 업종별로는 전자·영상·통신장비가 반도체 가격 하락으로 13포인트 내렸고, 환율 및 수입 원자재 가격 상승과 건설, 철강 등 산업의 업황 둔화로 1차금속(-11포인트)과 기타 기계·장비(-9포인트)도 내림세를 보였다.

제조업 규모와 형태별로는 대기업과 중소기업이 각각 8포인트, 4포인트 내렸다. 또 수출기업과 내수기업 모두 6포인트씩 내렸다. 서비스업 등 비제조업의 경우 1포인트 떨어졌다. 주택경기가 부진하고 물가 오름세가 소비 심리를 위축시키면서 건설업과 도소매업이 3포인트씩 내렸지만, 방역 조치가 풀리며 레저시설 이용객이 증가한 영향으로 예술·스포츠·여가 부문이 상승(5포인트)하면서 큰 폭의 하락세는 피했다.

10월 전산업 업황에 대한 전망 BSI는 전월보다 3포인트 내린 79였다. 제조업과 비제조업은 7포인트, 1포인트씩 내리며 각각 75, 81을 나타냈다. BSI에 소비자동향지수(CSI)를 반영한 9월 경제심리지수(ESI)는 전월보다 1.3포인트 내린 98.0을 기록했다. 계절적 요인 등을 제거한 ESI 순환변동치는 99.3으로, 1달 전보다 0.9포인트 하락했다.

[연합뉴스 제공]

빅데이터가 추천하는 다른 컨텐츠도 확인해보세요!

다른 사용자들은 이런 컨텐츠도 같이 봤어요!

AI 본문요약

하기 내용은 실시간 자연어 처리 기술을 통해 자동 요약 된 내용입니다. 자동 요약 기술의 특성상 본문의 주요 내용이 생략 될 수 있으므로 전체 내용을 이해 하시려면 본문 전체보기를 권장합니다.

대러 수출규제 장기화시 한국성장률 최대 0.06% p↓

제14호 태풍 '난마돌'이 접근하기 시작한 19일 오전 울산에는 초속 27m가 넘는 강풍이 불고 비가 내리면서 가로수가 넘어지고 아파트 창문이 심하게 흔들리는 등 피해신고가 이어졌다.

울산 태화강에서 포항~동대구로 오가는 광역철도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오후 2시까지 운행을 멈췄다.

또 이날 오전 6시50분부터 울산대교 남구에서 동구 방향의 차량운행을 통제했다.




한눈에 보는 무역협회 서비스

수출입 단계별로 골라 쓰기

한국무역협회 회원사로 가입하면 회원사 전용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비용지원부터 정보제공까지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니, 많은 이용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