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역뉴스

해외뉴스
EU "브렉시트 협상, 할일 아직 많다"...전환기 종료 6주 남아
  • 대륙전체
  • 국가전체
  • 업종전체
  • 품목전체
  • 출처
#EU,# 브렉시트,#

2020-11-19 1,136

EU "브렉시트 협상, 할일 아직 많다"...전환기 종료 6주 남아
집행위 부위원장 주장...이번주 EU 정상회의 전 합의 어려움 시사

럽연합(EU)은 영국과의 브렉시트 미래관계 협상에 여전히 할 일이 상당히 많이 남아 있다고 지적했다. 브렉시트 전환기 종료는 이제 6주밖에 남지 않았다. AP에 따르면 발디스 돔브로우스키스 EU 집행위원회 부위원장은 18일(현지시간) "해결해야 할 중요한 요소가 아직 남았다"며 "(미래관계 합의를 위해) 아직 해야 할 일이 상당히 많다"고 밝혔다.

EU의 무역 정책을 이끌고 있는 돔브로우스키스 위원장은 협상이 수일 더 진행될 수 있다고 말해 19일 열리는 EU 화상 정상회의 전 합의가 어려울 것임을 시사했다. 그는 "많은 시한이 다가오고 지나갔다. 하지만 바꿀 수 없는 시한이 하나 있다"며 "전환기가 끝나는 내년 1월 1일"이라고 강조했다.

영국은 올해 1월31일 공식적으로 EU를 탈퇴했다. 다만 전환기(12월 31일까지) 동안 EU와 기존 관계를 그대로 유지하면서 무역협정 등 미래관계를 협상하고 있다. 전환기 종료까지 6주 가량이 남았지만 그만큼 협상할 시간이 있다는 의미는 아니다. EU의 합의안 승인 절차에만 4주는 소요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양측은 어업권, 공정경쟁 보장 등의 문제를 놓고 양보 없이 팽팽하게 맞서고 있다. EU는 영국이 브렉시트를 하고도 회원국 혜택을 그대로 누리려고 한다고 지적했다. 영국은 EU가 별도의 주권국이 된 영국에 EU의 규정을 강요한다고 반박했다. 합의가 무산되면 영국과 EU는 내년부터 세계무역기구(WTO) 규정에 따라 교역한다. 단일시장과 관세동맹 혜택을 누리던 양측 사이 갑자기 무역장벽이 세워진다는 뜻이다.

[뉴시스 제공]

빅데이터가 추천하는 다른 컨텐츠도 확인해보세요!

다른 사용자들은 이런 컨텐츠도 같이 봤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