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역뉴스

국내뉴스
러시아 해외 직구족 급증…"韓기업 진출 여지 많아"
  • 대륙유럽
  • 국가러시아
  • 업종전체
  • 품목전체
  • 출처
#직구,# 러시아,# 무역협회,# 유라시아진출세미나

2019-08-06 467

러시아 해외 직구족 급증…"韓기업 진출 여지 많아"
무협, 유라시아 진출전략 세미나 개최
유튜브 등 온라인 마케팅으로 백화점 입점까지

한국무역협회는 6일 삼성동 트레이드타워에서 '유라시아 진출전략 세미나'를 개최했다. 러시아 및 유럽의 최근 소비시장 트렌드와 수출 유망 품목 정보를 제공하고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한 진출 전략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무역협회 김현수 수석연구원은 "최근 해외 인터넷 쇼핑몰에서 상품을 직접 구매하는 러시아 소비자들이 급증하면서 2011년 전체 전자상거래의 16.5%에 불과했던 국경 간 전자상거래 비중이 지난해 39.2%까지 상승했다"면서 "한류 열풍에 힘입어 러시아에서 한국 상품의 인지도와 신뢰도가 올라가고 있으므로 우리 기업들이 진출을 추진해 볼 만하다"고 밝혔다.

러시아 명품 백화점 '졸로또에 야블로코'에 입점한 국내 화장품 기업 보냐의파우치 김보현 대표는 "유튜브 등 온라인 채널을 활용해 한류 및 한국 패션에 관심이 많은 고객층에 타깃 마케팅을 한 것이 주효했다"며 성공 전략을 공유했다.
  
아마존을 통한 유럽 시장 진출방법, 글로벌 소매업 트렌드, 유럽과 폴란드 소비재 바이어 발굴 및 온라인마케팅 노하우 등의 발표도 이어졌다.

조빛나 유라시아실장은 "러시아와 유럽은 큰 소비시장을 가진 데다 최근 한류의 영향력도 커지고 있어 우리 기업들의 진출 여지가 많다"며 "특히 러시아 전자상거래 시장을 선점한 기업이 없어 현지 기업과의 협업이나 온라인 타깃 마케팅 등을 추진한다면 성공 가능성을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뉴시스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