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상뉴스

공급망
TSMC, 일본에 반도체 연구센터 개소…반도체 공장은 2024년 완공

2022-06-26 85

TSMC, 일본에 반도체 연구센터 개소…반도체 공장은 2024년 완공

세계 최대 파운드리(반도체 수탁생산) 업체인 대만 TSMC가 24일 일본 이바라키현 쓰쿠바시에 반도체 연구개발센터를 개소했다고 현지 니혼게이자이신문(닛케이)이 25일 보도했다.

사업비 370억엔(약 3천500억원)의 절반에 해당하는 190억엔은 일본 정부가 지원했다.

연구개발센터에서는 고도의 연산을 담당하는 로직 반도체와 메모리 반도체 등 여러 기능을 조합한 첨단기술 실용화 연구를 진행한다.

웨이저자 TSMC 최고경영자(CEO)는 개소식에서 "일본과 대만은 세계 반도체 공급망에서 중요한 연결고리가 있다"며 "이 시설에서 협력 관계가 더 많은 혁신으로 이어질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TSMC는 연구개발센터 이외에 반도체 공장도 일본에 건설 중이다.

TSMC가 일본 소니와 공동으로 구마모토현 기쿠요마치에 건설 중인 반도체공장은 2024년 12월 생산을 시작할 예정이다.

자동차 부품업체 일본 덴소도 TSMC와 소니가 설립한 합작회사에 출자했다.

TSMC는 이 공장에서 12인치 웨이퍼 월 4만5천장을 생산한다고 지난해 11월 발표했다.

소니는 스마트폰 카메라 등에 탑재되는 자사 이미지 센서에 이 공장에서 생산되는 반도체를 사용할 예정이다.

통신망과 자율주행 등에 필수적인 첨단 반도체를 두고 각국 정부는 경제안보 관점에서 지원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일본 정부는 한때 세계적 수준에 올랐으나 현재는 뒤처진 자국의 반도체 산업을 재건하기 위해 TSMC 공장과 연구개발센터 사업비를 지원하기로 했다.

일본 정부는 TSMC 구마모토 반도체 공장에는 4천760억엔(약 4조5천700억원)을 지원할 방침이다.

도쿄=연합뉴스

빅데이터가 추천하는 다른 컨텐츠도 확인해보세요!

다른 사용자들은 이런 컨텐츠도 같이 봤어요!

전체댓글
2000byte (한글 1000자, 영문2000자)
댓글작성



Top

한눈에 보는 무역협회 서비스

수출입 단계별로 골라 쓰기

한국무역협회 회원사로 가입하면 회원사 전용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비용지원부터 정보제공까지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니, 많은 이용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