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상뉴스

수입규제
미 상무장관 “태양광 제품 우회 수출 조사, 고율 관세 가능성 낮아”

2022-05-13 160

미 상무장관, “태양광 제품 우회 수출 조사, 고율 관세 가능성 낮아”

○ 지나 레이몬도 미 상무장관이 아시아 태양광 제품 관련 반덤핑 및 상계관세 우회수출 조사의 결과로 막대한 관세가 부과될 가능성은 극히 낮다고 밝혔음.

- 레이몬도 장관은 지난 수요일 2023 회계연도 상무부 예산안에 관한 상원 세출위원회 산하 상무·법무·과학 소위원회 청문회에 출석했음. 이 자리에서 양당 의원들은 상무부가 지난 3월 착수한 중국 태양광 업체들의 말레이시아, 베트남, 캄보디아, 태국 등 국가를 통한 우회 수출 조사 및 이에 따른 추가 관세 부과에 관한 불확실성으로 관련 산업이 둔화되고 있다며 빠른 조사를 촉구했음. 상무부는 미국 태양광 발전업체 옥신솔라(Auxin Solar)의 청원으로 동 조사에 착수했음.

- 하지만 레이몬도 장관은 동 조사의 영향이 크지 않을 것이라고 일축했음. 미국 태양에너지산업협회(Solar Energy Industry Association)는 동 조사에 반대하며 그 결과로 50~250% 관세가 부과될 수 있다고 경고했는데, 레이몬도 장관은 이러한 가능성은 극히 낮다고 답변했음. 레이몬도 장관은 상무부가 2012년부터 유사한 조사를 150회 진행했으나 결정된 관세율은 모두 20% 미만이었다며, 200%라는 높은 관세율은 극단적인 사례이고 선례에 부합하지 않는다고 설명했음.

- 브라이안 샤츠 하와이주 민주당 상원의원은 조사에 속도를 낼 것을 촉구하며 미국 태양광 산업에 제동이 걸려 몹시 서둘러야 한다고 언급했음. 레이몬도 장관은 조사가 정상 속도로 진행되고 있다며 절차를 단축하지 않으려고 한다고 덧붙였음. 

- 제리 모란 캔자스주 공화당 상원의원은 법안을 통한 조사 절차 개선을 제안했으며, 한 업체의 청원만으로 조사가 시작되어 전체 산업이 피해를 보고 있다는 점을 지적했음. 레이몬도 장관은 태양광 공급망의 취약성을 이해하지만 조사 착수는 법에 의한 것이며 상무부에는 관련 재량권이 없다고 답했음.

출처: 인사이드 유에스 트레이드

빅데이터가 추천하는 다른 컨텐츠도 확인해보세요!

다른 사용자들은 이런 컨텐츠도 같이 봤어요!

전체댓글
2000byte (한글 1000자, 영문2000자)
댓글작성



Top

한눈에 보는 무역협회 서비스

수출입 단계별로 골라 쓰기

한국무역협회 회원사로 가입하면 회원사 전용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비용지원부터 정보제공까지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니, 많은 이용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