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해외

닫기

통상뉴스

수입규제
서방국가들, 中 신장 인권문제 유엔서 특별토론 개최 제안

2022-09-27 247

성별

말하기 속도

※ 이동 통신망을 이용하여 음성을 재생하면 별도의 데이터 통화료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서방국가들, 中 신장 인권문제 유엔서 특별토론 개최 제안

중국 정부가 신장에서 위구르족의 인권을 침해했다는 의혹을 두고 서방국가들이 유엔 인권이사회에서 특별 토론회를 개최할 것을 제안했다.

26일(현지시간) AP 통신 보도 등에 따르면 미국 등 서방 국가들은 유엔 인권최고대표사무소가 최근 보고서에서 반인도적 범죄로 이어졌을 가능성을 지적한 신장 위구르족 인권 문제를 특별토론회 방식으로 다루자는 결의안을 최근 유엔 인권이사회에 제출했다.

결의안 서명국에는 미국과 영국, 캐나다, 덴마크, 핀란드, 아이슬란드, 노르웨이, 스웨덴 등이 포함됐다고 통신은 전했다.

신장 자치구는 1천100만 명의 이슬람 소수민족 위구르족이 거주하는 지역이다.

유엔 인권최고대표사무소는 지난달 말 보고서를 통해 "중국 정부의 대테러 작전과 '극단주의' 대응 과정에서 신장 지역 내 소수민족에게 심각한 인권침해가 자행됐다"면서 구금과 고문, 학대 등이 이뤄진 것으로 보인다고 지적했다.

국제 인권단체 등은 약 100만 명에 달하는 위구르족과 다른 소수민족 이슬람교도들이 재교육 수용소에 구금돼 있으며 여기에서 가혹한 인권 탄압이 이뤄지고 있다고 비판해왔다.

유엔 인권이사회가 서방 국가들의 결의안을 받아들이면 중국 내 인권 문제가 인권이사회 의제로 처음 오르게 된다.

이번 결의안은 중국의 강력한 반발을 부를 것으로 보인다.

중국 측은 유엔 인권최고대표사무소의 보고서 발간 당시에도 "불법적이고 무효이며 완전히 허위인 보고서에 대해 결연히 반대한다"고 밝힌 바 있다.

제네바=연합뉴스

빅데이터가 추천하는 다른 컨텐츠도 확인해보세요!

다른 사용자들은 이런 컨텐츠도 같이 봤어요!

전체댓글
2000byte (한글 1000자, 영문2000자)
댓글작성
AI 본문요약

하기 내용은 실시간 자연어 처리 기술을 통해 자동 요약 된 내용입니다. 자동 요약 기술의 특성상 본문의 주요 내용이 생략 될 수 있으므로 전체 내용을 이해 하시려면 본문 전체보기를 권장합니다.

대러 수출규제 장기화시 한국성장률 최대 0.06% p↓

제14호 태풍 '난마돌'이 접근하기 시작한 19일 오전 울산에는 초속 27m가 넘는 강풍이 불고 비가 내리면서 가로수가 넘어지고 아파트 창문이 심하게 흔들리는 등 피해신고가 이어졌다.

울산 태화강에서 포항~동대구로 오가는 광역철도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오후 2시까지 운행을 멈췄다.

또 이날 오전 6시50분부터 울산대교 남구에서 동구 방향의 차량운행을 통제했다.


한눈에 보는 무역협회 서비스

수출입 단계별로 골라 쓰기

한국무역협회 회원사로 가입하면 회원사 전용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비용지원부터 정보제공까지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니, 많은 이용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