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상뉴스

수입규제
영국, 중국 위구르 강제노동 관련 수입규제 검토

2021-01-12 49

 

영국, 중국 위구르 강제노동 관련 수입규제 검토


영국이 중국 위구르족 인권 문제와 관련된 중국 제품에 수입규제를 검토하고 있다고 영국 텔레그래프가 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도미닉 라브 외무장관은 12일 중국 신장(新疆) 위구르자치구 강제 노동으로 제조된 제품이 영국에 들어온다는 의혹과 관련해 정부 입장을 발표할 예정이다.


영국 정부는 현대판 노예방지법을 확장해서 위반 기업에 부과하는 벌금을 높이고, 제조 과정에 강제노동이 없었음을 확인하는 책임을 새로 넣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또 위구르족 통제와 관련된 상품이나 기술 수출에 규제를 강화하는 방안도 들여다보고 있다.


유엔과 서방 국가들은 신장지역 재교육 수용소에 수용된 위구르족 등 소수민족 이슬람교도 약 100만 명이 강제노동에 동원되고 있다는 의혹을 제기하고 있다.


반면 중국 당국은 재교육 수용소가 테러리즘과 극단주의에 대응하는 데 필요한 직업교육 시설이라고 맞서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빅데이터가 추천하는 다른 컨텐츠도 확인해보세요!

다른 사용자들은 이런 컨텐츠도 같이 봤어요!

전체댓글
2000byte (한글 1000자, 영문2000자)
댓글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