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공지·뉴스
연구·통계·관세
지원·사업
자문·상담
협회소개
마이페이지
기업전용
Utility

KITA.NET

통합검색
추천검색어
메뉴선택
기간
검색 옵션

최근 검색어

전체삭제

최근 검색한 이력이 없습니다.

메뉴검색

검색된 메뉴가 없습니다.

무역뉴스

국내뉴스

韓·카자흐스탄 "광물자원 개발 최적의 협력파트너"

작성 2023.04.14 조회 434

韓·카자흐스탄 "광물자원 개발 최적의 협력파트너"
이창양 산업장관, 카자흐스탄 1부총리 면담…플랜트·광물 협력 논의

이창양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이창양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14일 서울 롯데호텔에서 로만 스클랴르 카자흐스탄 제1부총리와 만나 플랜트 수주와 광물 자원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양국은 수교 30주년이었던 지난해 자동차 수출과 원유 도입 확대로 교역 규모가 역대 최대(65억달러)를 기록한 점을 의미있게 평가하며, 앞으로도 협력을 확대하기로 했다.

특히 이 장관은 알마티 외각 순환 고속도로와 탱키즈 유전 원유 생산 플랜트, 쉼켄트 복합화력 발전소 등 스클랴르 부총리의 주도로 추진해온 인프라·에너지 프로젝트에서 양국 간 협력이 성공적이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한국 기업들이 에너지·소재 분야 신규 프로젝트를 원활히 수주할 수 있도록 관심을 가져 달라고 당부했다.

또 카자흐스탄은 희소금속 등 광물 자원이 풍부하고 한국은 광물 개발에 필요한 기술력과 인력을 보유하고 있어 최적의 협력 파트너라는 데 공감했다.

카자흐스탄의 크롬 매장량은 전세계 1위, 우라늄은 2위, 아연은 8위다.

산업부는 안정적인 핵심광물 공급망 구축을 위해 카자흐스탄 정부와 밀접하게 소통하며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이 장관은 2030 세계박람회(엑스포)의 부산 유치에 대한 정부의 적극적인 의지를 전달하며 카자흐스탄 정부의 지지를 요청하기도 했다.

스클랴르 부총리는 한국 기업의 비즈니스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한·카자흐스탄 특별 워킹그룹을 운영하고 있다며 한국과의 경제 교류 확대에 대한 의지를 나타냈다.

[연합뉴스 제공]

 

목록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