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TA 포토뉴스

2021 글로벌 통상환경 전망 국제 컨퍼런스
  • 담당본부국제무역연구원
  • 담당팀통상지원센터
  • 대륙유럽,북미
  • 국가전체
  • 업종전체
  • 품목전체

2020-11-30 1030








 한국무역협회(회장 김영주)가 11월 30일과 12월 1일 이틀에 걸쳐 ‘2021 글로벌 통상환경 전망 국제 컨퍼런스’를 온라인으로 개최했다.

  30일 오후 개최된 유럽 세션에서는 서울대학교 국제대학원 이혜민 교수, 무역협회 통상지원센터 제현정 실장, 유럽집행위원회 이그나시오 가르시아 베르세로 다자무역정책국장, 서섹스대학교 알란 윈터스 교수 등 국내외 전문가들이 브렉시트, 디지털 서비스세, 탄소국경조정 등 유럽연합(EU)의 통상정책과 세계무역기구(WTO)의 위기에 대한 논의를 온라인으로 진행했다.

  무역협회 김영주 회장은 개회사에서 “내년부터 본격화될 각 국의 환경 정책과 디지털 정책이 국가 간 통상 갈등으로 불거질 우려가 있다”면서 “다자 차원의 통상규범 수립과 협력으로 갈등과 마찰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